미친듯이 바빴다....

사람이 줄어서 그렇기도 하겠지만 미친듯이 쏟아진 업무에 정신은 하나도 없고 평소에 습관처럼 돌아다니던 웹사이트들도 거의 구경도 못하고 업무로는 야근을 잘 안하는 주의인데 야근 겁나 해대고....

다행히 사고는 안터져서 다행이지만.... 담주까지는 업무가 좀 있긴 하지만 그리 무리인 정도는 아니니 담주부터는 좀 괜찮아 지기를... ㅎㅎㅎ 담주부터는 바쁜 일도 있는데 이젠 좀 여유로와져야지.... ㅋ

야근해야만 바쁜거라는 생각은 금물.... 딱 업무시간만큼만 일이 있는게 바쁜거지.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