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 삶이 상당부분 개발 중심으로 넘어가면서 홈페이지를 정말 오랫동안 방치했다. 머 이제는 딱히 이곳을 살려보거나 하는 그런의도는 없고 그냥 종종 자취나 남기면서 사진이나 올리고 그렇게 유지를 할 것 같다.


방치가 오래되었던 탓에 관리도 잘 안되고 있었다. XE버전도 그동안 많이 올라갔는데 손도 쓰지 못하고 있었고 이젠 사진을 업로드하는 것조차 나에게는 좀 부담이었던 지라 이기회에 최신버전으로 업그래이드 하고 기존 갤러리는 그냥 백업용으로 남겨두고 갤러리는 플리커로 연결시켜버렸다. 플리커에는 계속 사진을 올리기 때문에...


플리커 올리고 여기 또 올리고 하는 중복 작업은 안하게 되어서 좋다.. 내 주위 사람들은 홈페이지만 오지 플리커까지는 찾아오지 않으니까 ㅎㅎㅎㅎ